본문으로 바로가기
61877166 0202020080461877166 06 0601001 6.1.17-RELEASE 20 스타투데이 59457814 false true true false 1596501993000 1596502101000 related

‘마이웨이’ 김영옥, 임영웅 만나는 장면에서 시청률 껑충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임영웅이 시청률 보증수표로 또 한번 통했다.

3일 방송된 TV 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83세 배우 김영옥이 출연해 임영웅을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특히 김영옥이 미스터트롯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 정동원을 만나 “임영웅이 진이 안되면 어떡하나, 가슴을 졸이며 시청했다”는 솔직한 이야기와 함께 임영웅 찐팬임을 이야기 하는 장면에서 시청률이 6.8%(TNMS,유료가구)까지 상승했다.

TNMS 시청자데이터에 따르면 이날 ‘스타다큐마이웨이’는 고령 배우 김영옥과 시대적 공감대를 느낄 수 있는 60대이상 여성 시청자들이 가장 많이 시청하면서 이들 시청률은 7.0%까지 상승했다.

김영옥은 임영웅의 노래에 매료된 계기에 대해 “제일 폐부를 찌르는데 어떡해. 임영웅 노래 자체가”라며 “그 노래에 우리 사연이 있기 때문에 그런 것 같아. ‘바램’은 내 얘기 같았어.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는 고 김광석 노래라 옛날에 듣긴 들었어. 그런데 지금 더 가슴에 와 닿는 거야. 그러니까 노인들이 더 좋아하지”라고 털어놨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