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26193 0092020080661926193 03 0304001 6.1.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6661200000 1596661239000

'이제 여기 줄 서라'…340평 초대형 나이키 매장 온다

글자크기

롯데백화점 본점 애비뉴엘 6층

매장 내 체험 요소 극대화 특징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롯데백화점이 오는 7일 본점 애비뉴엘 6층에 340평 규모 초대형 나이키 매장을 선보인다. 본점 7층에 있던 매장을 7.5배 확장했다. 롯데백화점은 "본점은 2030세대 고객 비중이 48%로 다른 점포보다 10% 이상 높아 이번 매장을 선보이기에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했다.

나이키 명동으로 이름 붙여진 이번 매장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퓨처 스포츠 콘셉트다. 기존 나이키 대형 매장인 비콘 스토어보다 한 단계 높은 등급이다. 디지털 인테리어와 고객 서비스를 한 자리에 모아 매장에서 체험할 수 있는 요소를 극대화한 게 특징이다.

매장 내 '나이키바이유'(Nike by you) 서비스숍을 만들어 국내 나이키 매장 각종 서비스를 한 곳에 집약했다. 고객이 선택한 그래픽을 티셔츠에 프린팅하고 신발 액세서리 듀브레 레이저 각인을 하는 커스터마이징을 체험할 수 있다. 사전 신청으로 전문가의 컨설팅을 기반으로 한 1대1 우먼스 스타일링 서비스도 진행한다. 나이키에서 중점적으로 추진 중인 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로 온라인 구매·예약 상품을 오프라인에서 픽업하는 서비스와 온라인으로 구매한 상품을 오프라인 매장에서 반품하는 이지 리턴(easy return) 서비스를 제공한다.

나이키 모든 라인을 만나볼 수 있는 이번 매장은 여성과 키즈 라인을 더 보강했다. 또 친환경 제품인 리바이벌 콜렉션 전 라인도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특별히 만날 수 있다. 이외에도 조던 시리즈와 에너지 라인 한정판 상품을 선보이고, 매 시즌 이슈 상품을 판매할 계획이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이번 매장은 롯데백화점과 나이키가 2년 간 협업해 탄생한 새로운 콘셉트 매장으로 다양한 소비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게 된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