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46597 0232020080661946597 06 0601001 6.1.17-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01988000 1596702011000 popular

[전문] 조정석·거미, 득녀…"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거미(왼쪽)와 조정석.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조정석(40) 거미(박지연·39) 부부가 결혼 2년만에 첫 딸을 얻었다.


조정석 소속사 잼엔터테인먼트는 6일 오후 "배우 조정석, 가수 거미에게 새로운 가족이 탄생했고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고 밝혔다.


잼엔터테인먼트는 "거미가 6일 오전에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첫 딸을 출산했습니다"면서 "두 사람과 가족들은 첫 아기의 탄생에 매우 기뻐하고 있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많은 분들의 응원과 축하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새로운 가족이 탄생한 두 사람의 가정에 축복을 부탁드립니다"고 전했다.


조정석과 거미는 2018년 10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2013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2015년 2월부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한편 조정석은 2004년 연극 '호두까기 인형'으로 데뷔해 영화 '건축학개론'에서 납득이 역을 맡아 인기를 끌었다. 이후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더킹 투하츠', '오 나의 귀신님', '질투의 화신'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지난 5월 종영한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의사 이익준 역으로 활동했다. 이외에 여러 영화, 뮤지컬 등을 통해 활동하고 있다.


거미는 2003년 1집 '라이크 뎀'(Like Them)으로 데뷔한 뒤 '어른아이', '기억상실', '그대 돌아오면',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 KBS 2TV '태양의 후예' OST 'You are my everything' 등 많은 히트곡을 냈다.


이하 조정석 거미 부부 출산 공식입장 전문.


잼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조정석, 가수 거미에게 새로운 가족이 탄생했고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거미가 오늘 8월 6일 오전에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첫 딸을 출산했습니다.


두 사람과 가족들은 첫 아기의 탄생에 매우 기뻐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많은 분들의 응원과 축하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새로운 가족이 탄생한 두 사람의 가정에 축복을 부탁드립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