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47668 0032020080661947668 01 0102001 6.1.17-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04216000 1596704230000

野, 김조원 매도호가 논란에 "강남사랑에 절망과 분노"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미래통합당은 6일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의 잠실 아파트가 시세보다 2억원가량 비싸게 매물로 나온 것을 두고 "직이 아닌 집을 선택했다"고 비난했다.

윤희석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얼마나 팔기 싫었으면 중개업소 매물공유 전산망에도 이 집은 없다니 대단한 '강남 사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윤 부대변인은 "국민은 실망을 넘어 절망하고 분노한다"며 "그동안 정부와 여당은 다주택자를 투기꾼, 범죄자라 몰아 왔다. 청와대 핵심 자리를 범죄자가 차지할 수는 없으니 당장 조치해야 마땅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이어 "스스로 정부 원칙을 저버린 김 수석도 이제 불편한 그 자리 내려놓으시고 '강남 사랑'을 굳건히 실천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권력기관 개혁 당정청 참석한 김조원 민정수석
지난달 30일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이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을 위한 권력기관 개혁 당정청 협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minar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