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48050 0142020080661948050 03 0305001 6.1.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05435000 1596705460000

강물에 뛰어든 여중생 구한 임경진 상사 ‘LG 의인상’

글자크기
해군 제3함대사령부 소속


파이낸셜뉴스
지난달 영산강에 뛰어든 여중생을 구한 해군 임경진 상사(44·사진)가 LG 의인상 수상자로 6일 선정됐다.

해군 제3함대사령부 기지방호전대 소속 임 상사는 지난달 18일 오후 아내와 함께 영산강 하구 삼호대교를 운전하며 지나가던 중 반대편 하굿둑 난간에 여학생 한명이 신발을 벗고 앉아 있는 모습을 발견했다. 직감적으로 학생의 모습이 심상치 않다고 느낀 임 상사는 곧바로 차를 돌려 학생이 있던 장소로 향했다. 하지만 임 상사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학생은 이미 영산강 강물로 뛰어든 상황이었다.

임 상사는 차에 있던 구명조끼를 입고 지체 없이 강물로 뛰어 들어가 약 150여m를 헤엄쳐 허우적거리는 학생에게 접근한 뒤 구조했다. 이후 출동한 119구조대에 학생을 인도했고, 병원으로 이송된 학생은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 상사는 "난간에 있는 학생의 모습을 보는 순간 위험을 감지했고 구해야겠다는 생각뿐"이었다며 "자식을 키우는 부모로서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고 앞으로도 국민을 지키는 군인으로서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데 망설임 없이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자신보다 시민의 안전을 먼저 생각한 임 상사의 투철한 사명감을 함께 격려하기 위해 선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seo1@fnnews.com 김서원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