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5776 0432020080961985776 05 05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940114000 1596940220000

UFC 파이터 맥그리거, 데블린과 약혼 발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두 달 전 느닷없이 은퇴를 발표한 종합격투기 파이터 코너 맥그리거(32·아일랜드)가 곧 결혼합니다.

맥그리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랜 여자친구 디 데블린(33)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린 뒤 "굉장한 생일. 미래의 아내"라는 글로 데블린과의 약혼 소식을 전했습니다.

이날 생일을 맞은 데블린의 네 번째 손가락에는 다이아몬드 반지가 끼워져 있었습니다.

맥그리거는 지난 2008년부터 데블린과 관계를 이어왔습니다.

데블린과 사이에서 2017년 5월과 2019년 1월 각각 아들 코너 잭 맥그리거 주니어와 딸 크로이아가 태어났습니다.

맥그리거는 자신이 세계 최정상급 파이터로 성장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이유는 여자친구 데블린 덕분이었다고 수차례 말해왔습니다.

세계 최대 격투기 단체인 UFC의 간판스타인 맥그리거는 2개월 전 갑작스럽게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이번이 3번째 은퇴 선언입니다.

(사진=코너 맥그리거 인스타그램 캡처, 연합뉴스)
정형택 기자(goodi@sbs.co.kr)

​▶ [마부작침] '의원님 식당'에서 몰아 쓴 1,300만 원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