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97276 0142020081061997276 03 0306001 6.1.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17094000 1597017104000

LH,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 6358가구 모집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LH는 청년과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매입임대주택 6358호에 대한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매입임대주택은 LH가 다가구·다세대 주택 등을 매입 후 보수하거나 재건축해 청년·신혼부부 등에게 시세보다 저렴한 수준으로 임대하는 공공주택이다.

이번에 공급하는 물량은 총 6358가구다. 청년 1375가구, 신혼부부 4983가구다. 수도권에 3184가구, 그 외 지역에 3174가구가 공급된다.

8월 중 입주신청을 하면 청년은 9월, 신혼부부는 10월부터 입주가 가능하다.

이번에 공급하는 청년 매입임대주택 1375가구는 청년의 주거특성을 고려해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생활 필수집기류가 갖춰진 상태로 공급한다.

만 19~39세 무주택 청년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1순위는 보증금 100만원에 시세 40%, 2~3순위는 보증금 200만원에 시세 50% 수준의 임대료로 최대 6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다가구 주택 등에서 시세 대비 30~40%로 거주할 수 있는 Ⅰ유형 2684가구와 아파트.오피스텔 등에서 시세 대비 60~70%로 거주할 수 있는 Ⅱ유형 2299가구다.

LH는 또 청년.신혼부부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임대보증금과 월 임대료를 상호 전환할 수 있는 제도를 운영 중이다.

비교적 임대보증금이 저렴한 청년·신혼Ⅰ 입주자는 임대보증금을 높이고 월 임대료를 낮출 수 있으며, 임대보증금이 다소 높은 신혼Ⅱ 입주자는 월 임대료를 높이고 임대보증금을 낮춰 입주 초 목돈마련의 부담을 줄일 수 있다.

LH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 등으로 경제 활동이 위축된 청년·신혼부부의 주거불안 해소를 위해 양질의 매입임대 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psy@fnnews.com 박소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