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02326 1112020081062002326 08 0802001 6.1.17-RELEASE 111 서울경제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597024543000 1597024576000

네이버 화상회의 솔루션 ‘웍스모바일’ 글로벌 고객사 10만 돌파

글자크기

코로나19로 협업 툴 도입 크게 늘어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 자회사 웍스모바일은 10일 한국과 일본을 포함한 글로벌 고객사 수가 10만 곳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번 10만 고객사 돌파는 유·무료 가입 고객사를 합한 수치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로 인한 기업들의 근무 환경 변화로 협업 툴 도입이 크게 늘어난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네이버에 따르면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웍스모바일의 글로벌 월 평균 가입 고객사 수는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약 2배 수준으로 늘었다. 이는 코로나 극복을 위한 ‘라이트 버전’ 무상 지원 캠페인과 업무용 메신저 위주의 ‘라인웍스 프리’ 론칭 등의 효과로 보인다.

웍스모바일은 지난 상반기 네이버와 전략적 제휴(MOU)를 맺은 GS칼텍스, 아모레퍼시픽과 본사와 지점·판매점 간의 협업 지원 도구로 활용을 검토 중이다.

한국 뿐 아니라 일본 내에서도 도쿄해상화재보험을 포함한 4개 사가 웍스모바일을 도입했고 미즈호 은행, 노무라 증권 등 금융·보험업계의 보안 기준을 맞춘 대표적인 업무용 메신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규홍 웍스모바일 대표는 “네이버의 기술력과 5년 간의 글로벌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웍스모바일은 글로벌 10만 고객사를 넘어 아시아 최고의 협업 도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