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20181 0042020081162020181 02 0208002 6.1.17-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597084436000 1597084690000

[날씨] 중부·전북 오전까지 폭우...최고 200mm 이상

글자크기
[앵커]
태풍 '장미' 소멸했지만, 장마 전선이 다시 활성화하며 곳곳에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오늘 오전까지 중부와 전북지역을 중심으로 국지성 호우가 쏟아진다는 예보인데요.

자세한 호우 상황,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밤사이 많은 비가 내려 걱정인데요.

현재 강한 비가 내리는 지역이 어디인가요?

[캐스터]
현재 장마전선에 동반된 강한 비구름이 중부와 전북 지역을 중심으로 비를 뿌리고 있습니다.

특히 화면에 붉은색으로 표시된 경기 연천과 포천, 충북 옥천에는 시간당 30mm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경기 북부와 남부, 충청 북부와 전북 일부 지역에는 호우경보가 발효 중이고요.

남해안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특히 오늘 오전까지 중부와 전북 지역에는 짧은 시간에 강한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여 추가 호우 피해가 우려되는데요.

총 강우량으로 살펴보면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충청과 전북에 200mm 이상, 서울과 경기 북부에도 12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고요.

그 밖의 다른 지역에 30~8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또 태풍 '장미'는 어제 오후 소멸했지만, 동해 대부분 해상과 남해, 제주 해상을 중심으로는 풍랑주의보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오늘까지 강한 바람이 불며 물결이 최고 5m까지 높게 일겠습니다.

해안과 해상 안전사고에도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충청과 영남지역은 오늘 오후부터, 다른 지역은 밤부터 점차 비가 그치겠고요.

내일은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겠습니다.

하지만 이후 휴일까지 중북부 지방에는 막바지 장맛비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