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21322 0512020081162021322 01 0101001 6.1.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96978000 1597107307000

진중권 "김조원 靑회의 불참은 '강남 집값 계속 오른다' 신념 표현"

글자크기
뉴스1

2019년 7월 26일 자신의 후임인 김조원 신임 청와대 민정수석(왼쪽)에게 허리를 굽혀 인사하고 있는 조국 전 민정수석.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이 대통령이 주재한 수석 비서관·보좌관(수보) 회의에 불참, 인사도 없이 청와대를 떠난 것에 대해 "학자적 신념을 표현한 것일 뿐이다"라는 말로 비꼬았다.

진 전 교수는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전날 오후 수보회의에 김 수석이 불참한 것을 "정권 주장과 달리 강남 집값은 계속 오를 거라는 경제학적 진단을 몸으로 내린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수보회의에 불참한 것은 학자로서 강직한 학문적 지조와 신념을 표현한 것이다"며 김 수석이 강남불패 신화를 잘 알기에 직을 던지고 강남아파트 2채를 지킨 것이라고 비판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오후 김조원 수석이 불참한 가운데 수보회의를 진행한 뒤 이날 김종호 감사원 사무총장을 후임 민정수석으로 내정했다.
buckbak@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