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51263 0582020081262051263 05 0507003 6.1.17-RELEASE 58 스포츠월드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597192893000 1597193542000

극적이었던 비셋의 한 방…류현진, 시즌 2승 요건 달성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비셋의 강력한 스윙 한 방,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웃는다.

류현진이 시즌 2승을 향한 승리요건을 채웠다. 류현진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살렌필드에서 열리는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2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1실점(1자책)으로 호투했다. 이적 후 처음으로 퀄리티스타트(QS·선발 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달성, 한층 더 안정적인 피칭을 뽐냈다.

잘 던지고도 빈손으로 돌아가는 듯했다. 토론토 타선은 5회까지 단 1안타에 그쳤다. 수비, 주루에서 아쉬운 모습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동료들은 극적이고도 달콤한 선물을 준비하고 있었다. 6회말 시작과 동시에 대니 잰슨과 캐번 비지오가 연달아 2루타 장타를 날리며 기회를 만들었다. 그리고 보 비셋이 상대 선발투수 엘리저 에르난데스의 패스트볼을 잡아 당겨 역전 3점 홈런으로 연결시켰다. 시즌 3호. 류현진에게 2점의 리드를 안기는 귀중한 홈런이었다.

3-1로 앞선 가운데 토론토 벤치는 7회초 마운드를 라파엘 돌리스로 교체 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AP/뉴시스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