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74592 0682020081362074592 08 0801001 6.1.17-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false false false 1597255200000 1597255283000

삼성디스플레이, 저전력 OLED기술 상용화

글자크기

소비전력 최대 22% 낮춰

‘갤노트20 울트라’에 첫 적용

삼성디스플레이가 스마트폰의 소비전력을 대폭 낮출 수 있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기술 상용화에 성공했다. 12일 삼성디스플레이는 저전력 OLED 기술인 ‘어댑티브 프리퀀시(Adaptive Frequency)’ 기술을 상용화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은 사용자의 사용 환경에 맞춰 디스플레이 주사율(초당 보여줄 수 있는 정지 화면의 수)을 자동으로 조절해 소비전력을 최소화하는 패널 기술이다. 기존 스마트폰 대비 패널 구동 전력을 최대 22% 낮출 수 있다. 삼성전자가 최근 공개한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0 울트라’에 처음 적용됐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 기술을 통해 스마트폰으로 대용량 게임, 동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는 사용자들의 편의성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호중 삼성디스플레이 상품기획팀 상무는 “어댑티브 프리퀀시 기술로 스마트폰의 사용 시간을 대폭 늘려 소비자들의 실제 사용성 개선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동일 기자 dong@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