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8929 0372020081462118929 06 0601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59457814 false true false false 1597388713000 1597388723000 related

'불후의 명곡' 신유 "요즘 '트로트 대세' 임영웅 때문에 산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오는 8월 15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강진&진성 편에서 ‘트로트 귀공자’ 신유가 임영웅을 언급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신유는 2008년 데뷔해 '시계바늘', '일소일소 일노일노' 등을 히트시키면서 트로트계 왕자로 존재감을 드러냈으며, 최근 트로트 대세 임영웅의 롤모델로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지난 2017년 '불후의 명곡-노사연 편' 이후 3년 만에 '불후의 명곡'에 돌아온 신유는 목표를 묻는 MC의 질문에 “순위에 연연하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며 트로트 왕자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또 본인을 롤모델이라고 밝힌 임영웅에 대해서는 “영웅이 덕분에 산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고.

이날 신유는 진성의 ‘안동역에서’를 선곡, “나만의 색깔로 밀어붙여 보겠다”고 남다른 각오를 밝히며 애절함이 듬뿍 묻어나는 ‘안동역에서’를 선보였다. 무대를 본 진성은 “새로운 ‘안동역에서’가 탄생한 것 같다”며 극찬했다는 후문.

신유의 ‘안동역에서’ 무대는 오는 8월 15일 오후 6시 5분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강진&진성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