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0007 0102020081462120007 01 0101001 6.1.17-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90456000 1597390595000

소련군 기다리는 일본 무역상…1945년 대일전쟁 희귀사진 공개

글자크기
서울신문

일본 무역상들 - “1945년 일본 무역상들이 남사할린에서 소련군 병사들이 도착할 것을 기다리고 있다”는 장면이라고 러시아대사관 측이 소개한 사진. 2020.8.14 주한 러시아대사관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복절 75주년을 하루 앞둔 14일 1945년 제2차 세계대전 도중 소련의 대(對)일본전쟁 당시 상황이 찍힌 희귀 사진이 공개됐다.

해당 사진은 연합뉴스가 주한 러시아대사관을 통해 입수해 공개했다. 러시아대사관 측은 “러시아 군사역사연구소와 러시아 국방부 등이 보관해 온 역사 관련 사진”이라고 설명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각국의 지도자들의 모습을 비롯해 소련군이 만주 지역에서 일본군을 상대로 군사 작전을 펼치는 모습과 자료 등이 담겨있다.
서울신문

러시아, 1945년 대일전쟁 희귀사진 공개 - 러시아가 광복절 75주년을 하루 앞두고 1945년 제2차 세계대전 도중 소련의 대일본전쟁 당시 상황이 찍힌 희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은 1943년 테헤란회담에 참가한 소련과 미국, 영국 지도자들. 소련의 스탈린(왼쪽)과 미국 루즈벨트(가운데), 영국의 처칠. 2020.8.14 주한 러시아대사관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신문

낡고 헤진 일장기 든 소련군 - 1945년 8월 만주에서 군사 작전을 전개한 소련군. 2020.8.14 주한 러시아대사관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은 1944년 연합군 노르망디 상륙 작전 모습, 1943년 테헤란회담, 1945년 포츠담회담 등 역사 속 순간들과 일본 무역상의 모습 등 민간의 모습을 담고 있다. 10여명의 군복 차림 소련 군인들이 낡고 헤진 일장기를 두 손으로 든 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사진은 눈길을 끄는 사진 중 하나다.

소련군이 한반도와 중국 일대에서 군사 작전을 펼칠 당시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지도와 1945년 독일 항복 문서, 대일본전 승전 기념일 공표 문서 등도 함께 공개됐다. 지도에는 당시 소련군이 만주 일대 주둔하는 일본군 기지를 공격하는 루트 등이 표시돼 있다.

서울신문

러시아, 1945년 대일전쟁 희귀사진 공개 - 러시아가 광복절 75주년을 하루 앞두고 1945년 제2차 세계대전 도중 소련의 대일본전쟁 당시 상황이 찍힌 희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은 1944년 연합군 노르망디 상륙 작전 모습. 2020.8.14주한 러시아대사관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한 러시아대사관은 “소련 지도부와 군사 당국의 단호한 행동이 (2차 세계대전 당시) 한반도와 중국의 방대한 영토를 일본군의 지배로부터 해방하는 데 기여했다”며 “우리가 광복절을 함께 기념함으로써 러시아와 한국 간 양자 관계 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