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5995 0972020081462125995 06 0602001 6.1.17-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416585000 1597416964000 related

'나혼자산다' 한혜진, 엄마 생각에 울컥 "많이 반성했다" [TV캡처]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한혜진 / 사진=MBC 나혼자산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나 혼자 산다' 한혜진이 엄마 생각에 눈물을 흘렸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새 집에서 과거 사진을 정리하는 한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혜진은 앨범을 정리하다가 엄마와의 과거 사진을 보고 울컥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나이 드는 것 같다. 눈물이 많아졌다"고 말했다.

한혜진은 "아주 어렸을 때부터 사촌들이랑 같이 한집에 살게 되면서 엄마가 할아버지, 할머니 저까지 아이 다섯 명과 함께 살면서 저보다 훨씬 어린 나이에 대가족을 꾸려나갔다"고 밝혔다.

이어 "(엄마가) 저한테 신경을 못 써줬다고 생각을 했다. 강원도 집에서 술 한잔할 때면 너무 섭섭해서 엄마한테 원망하는 말을 되게 많이 했다"며 "엄마랑 찍은 사진들을 보는 순간 엄마가 되게 치열하게 정성을 다해서 내 어린 시절을 함께 했었다는 사실을 느낀 것 같다. 많이 반성했던 것 같다. 그게 좀 울컥 왔던 것 같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