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4901 0682020091862884901 08 0801001 6.1.19-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19840000 1600420082000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임상 2상 신청

글자크기

천식 치료제 후보물일 ‘UI030’ 활용

흡입형 치료제로 자가 투여 가능

병·의원 부담·2차 감염 우려 해소 기대

“필리핀 등 해외 임상 논의 중”

동아일보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흡입 치료제로 개발 중인 ‘UI030’에 대한 임상 2상 시험계획서(IND)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임상 2상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 호흡곤란증상 개선을 입증해 임상 3상 조건부 허가를 신청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전했다. 전임상에서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한 약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급박한 상황에서 신속한 시판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UI030은 천식 치료제로 개발해 온 부데소나이드·아포르모테롤 복합제다. 실험을 통해 코로나19 항바이러스와 면역조절 효과를 확인했으며 흡입형 치료제로 자가 투여가 가능해 환자 수 급증에 의한 의료시스템 붕괴와 2차 감염을 막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약물이 폐에 직접 닿는 방식이기 때문에 전신 부작용 위험이 낮은 것이 특징이라고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측은 설명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관계자는 “임상시험책임자(PI)를 확정하고 임상 준비를 모두 마친 상황”이라며 “국내 임상과 함께 필리핀 등 해외 임상과 글로벌 유통 판매를 위한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동아일보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흡입기 공정 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