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74747 0912020092362974747 03 0310001 6.1.21-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824861000 1600824873000

현대차, 쏘나타 N 라인 디자인 최초 공개…"중형 세단 첫 적용"

글자크기
더팩트

현대차가 23일 중형 세단 쏘나타 N 라인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차, 넥슨 손잡고 '카트라이더'에 쏘나타 N 라인 등장 예고

[더팩트 | 서재근 기자] 현대자동차(현대차)가 대표 볼륨 모델인 중형 세단 '쏘나타'의 N 라인 트림 디자인을 23일 최초로 공개했다.

N 라인은 현대차 차종의 기본 모델과 고성능 N 모델 가운데 위치하며, 고성능 브랜드 N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내·외장 디자인 및 주행 감성을 적용한 모델이다. 중형 세단에 N 라인 트림을 적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날렵한 디자인에 걸맞은 주행성능 강화도 이뤄져 차별성을 강조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디자인을 살펴보면, 전면부는 파라메트릭 쥬얼 패턴 그릴, 기능적인 3개의 인테이크 홀을 적용한 N 라인 전용 범퍼, 시각적 무게중심을 낮춰 스포티함을 강조하는 프론트 윙 , 고성능 N의 정체성을 부여해주는 N 라인 엠블럼을 적용해 역동성을 살렸다.

측면부는 범퍼와 연결돼 차체를 한껏 낮아 보이게 해주는 사이드실, 휠 하우스 공기 흐름을 고려하여 적용된 에어벤트, 아웃사이드 미러와 사이드실 몰딩 등에 적용된 블랙 하이그로시 포인트 컬러와 N 라인 전용 19인치 알로이 휠 등으로 고성능 이미지를 강조했다.

더팩트

쏘나타 N 라인의 후면부에는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스포일러와 고성능 이미지를 배가시키는 듀얼 트윈팁 머플러가 적용됐다. /현대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후면부 역시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스포일러와 고성능 이미지를 배가시키는 듀얼 트윈팁 머플러가 적용돼 N라인만의 날렵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이로써 현대차는 쏘나타 기본 모델과 하이브리드, 센슈어스(1.6T 엔진 사양) 라인업에 쏘나타 N 라인 모델까지 더함으로써 중형 세단의 라인업을 완성하게 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쏘나타는 기본 모델 출시에 이어 쏘나타 하이브리드, 센슈어스를 순차적으로 선보이며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켜왔다"며 "쏘나타 라인업에 고출력 2.5리터 터보 엔진을 탑재한 쏘나타 N라인을 추가함으로써 고출력과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원하는 고객까지 두루 만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i30 N 라인을 시작으로 아반떼 N 라인에 이어 쏘나타 N 라인까지 적용 차급을 확대해왔으며, 올해 안에 코나 N 라인을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까지 늘려나갈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넥슨과 제휴를 통해 모바일 게임인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와 PC게임 '카트라이더'에 쏘나타 N 라인을 모티브로 제작한 카트를 선보인다.

likehyo85@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