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29825 0242020092463029825 03 0303004 6.1.19-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958187000 1600958207000

니콜라 주가 또 13% 폭락중…월가 목표주가 줄하향

글자크기

심상치 않은 니콜라의 주가 폭락세

웨드부시, 목표주가 45달러→15달러

사기 논란 이후 수소충전소 중단설

기술주 이끌던 테슬라, 주가 하락세

이데일리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사기 의혹에 휩싸인 미국 수소트럭 스타트업 니콜라의 주가 폭락세가 심상치 않다.

24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4분 현재 니콜라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13.29% 떨어진 주당 18.3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25.82% 대폭락한데 이어 또 두자릿수 떨어지고 있다. 이번달 8일 단기 고점(50.05달러)와 비교하면 3분의1 토막이 났다.

사기 논란이 커지고 있는 니콜라는 실제 사업에서 차질이 빚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소식통을 인용해 “니콜라가 영국 에너지업체 브리티시페트롤리엄(BP) 등 몇몇 협력업체들과 벌였던 수소충전소 건설 협상을 중단했다”고 보도했고, 그 이후 주가 낙폭은 더 커지고 있다.

월가는 니콜라 목표주가를 내리고 있다. 댄 아이브스 웨드부시증권 애널리스트는 니콜라 목표주가를 기존 주당 45달러에서 15달러로 낮췄다. 단박에 3분의1 수준으로 내리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이는 월가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투자전문매체 배런스는 전했다. 아이브스 애널리스트는 니콜라 투자 등급을 ‘보유(Hold)’에서 ‘매도(Sell)’로 낮췄다.

이날 전기차업체 테슬라 주가 역시 소폭 하락 중이다. 현재 0.74% 떨어진 주당 377.56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테슬라 주가는 배터리데이 실망감에 전날 10.34% 빠졌다. 코로나19 국면에서 기술주 랠리를 이끌던 모습은 이번달 들어 미미해졌다.

니콜라와 테슬라의 부진과 달리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이날 장 초반 상승하고 있다. 현재 0.68% 오른 1만705.67을 기록하고 있다. 애플, 아마존 등이 1%대 반등에 성공한 영향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