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29839 0432020092463029839 05 0501001 6.1.21-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958298000 1600958417000

한화, 감격의 시즌 첫 4연승…'꼴찌 탈출 박차'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한화 임종찬 선수

한화 이글스가 올 시즌 첫 4연승을 달리며 탈꼴찌 희망을 키웠습니다.

한화는 오늘(24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홈 경기에서 고졸 신인 임종찬이 결승 3타점 2루타를 터뜨린 데 힘입어 7대 4로 승리했습니다.

최근 4연승을 달린 10위 한화는 이날 7연패를 당한 9위 SK 와이번스에 1.5게임 차로 다가서며 최하위에서 벗어날 가능성을 보였습니다.

한화는 2회 말 브랜든 반즈가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아치를 그려 선취점을 뽑았습니다.

4회에는 반즈와 노시환, 최재훈이 3타자 연속 2루타를 쳐 2점을 뽑았고 투아웃에서 최진행은 중전 적시타를 날려 4대 0으로 달아났습니다.

롯데는 5회 초 원아웃 만루에서 정훈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만회했습니다.

6회에는 딕슨 마차도의 적시타와 오윤석의 밀어내기 볼넷 등으로 3점을 추가, 4대 4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팽팽한 균형은 8회 말 다시 한화 쪽으로 기울었습니다.

한화는 8회 말 원아웃 만루의 기회를 잡은 뒤 새내기 임종찬이 롯데 마무리 김원중을 상대로 주자들을 모두 불러들이는 중월 2루타를 터뜨려 7대 4로 다시 앞섰습니다.

승기를 잡은 한화는 9회초 박상원이 등판해 삼자범퇴로 경기를 마무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마부작침] 아무나 모르는 의원님의 '골목식당'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