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3950 0122020092563053950 08 0805001 6.1.20-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1031180000 1601788990000

건우나인 “항균섬유 크로텍트로 K-방역 성공스토리 잇는다”

글자크기
헬스케어 전문 기업 건우나인(대표 김경옥)은 자체 확보한 항균 소재기술을 앞세워 포스트 코로나시대 K-방역 물품 선도기업으로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회사는 우리나라가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글로벌 모범 사례국으로 부각되면서 미국, 유럽 등 선진국 시장을 겨냥해 항균·방호 분야 소재 개발에 착수, 최근 항균섬유 '크로텍트(Crotect)'를 개발해 상용화를 눈앞에 두고 있다. 크로텍트는 코로나19 재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마스크, 방호복, 수술복 등 의료용품에 사용하는 원천소재 기술이다.

크로텍트는 무기항균제(황화구리)를 제조하는 과정에서 원사와 배합해 만든 기능성 항균섬유이다. 기존 원사에 항균물질을 코팅한 제품이 세척이나 사용시간 경과에 따라 항균효과가 줄어드는 반면에 크로텍트는 반영구적인 효과를 유지할 수 있다.

일례로 크로텍트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과 SGS로부터 항생제 내성 세균인 '메티실린 내성 황색포도알균(MRSA)' 항균력 99.9% 인증을 받았다. 항균섬유 제조 기술에 관한 특허출원을 준비 중이며, 고려대병원과 인체무해성에 관한 임상시험도 진행한다.

건우나인은 기존 의료용 압박밴드 리코탭(Recotap)이 정형외과를 중심으로 안정적인 매출을 달성한 데 이어 신제품 크로텍트도 출시해 매출 확대를 위한 비즈니스 포토폴리오가 안정세를 보일 것으로 기대했다.

김경옥 건우나인 대표는 “의료용 섬유는 의료진과 환자 모두가 상시 접촉하는 다양한 물품에 사용되는 만큼 크로텍트 응용 확장성을 높게 보고 학교·공공기관 등 다중이용시설에 적용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