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8964 0032020092663058964 05 0507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57858643 false true false false 1601086405000 1601086413000

덕수고 야구부 3명 확진…사랑제일교회 집단감염 환자 1명 사망

글자크기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26명 어제 신규로 확인

연합뉴스

개학 앞두고 학교 방역
2020년 5월 11일 서울 성동구 덕수고등학교에서 관계자들이 학교시설을 방역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성동구 소재 덕수고의 야구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5일까지 3명 나왔다.

방역당국은 이 학교 2·3학년생과 교직원 등 수백명을 검사 중이다.

26일 서울시와 성동구에 따르면 24일 서초구 거주자인 덕수고 2학년생이 확진된 데 이어, 25일에 송파구에 사는 이 학교 3학년생과 성북구에 사는 2학년생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지금까지 첫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의심되는 학생과 교직원 등 225명의 코로나19 검체검사를 실시했으며,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은 2명을 제외한 223명은 음성이었다.

첫 환자는 이달 22일께, 나머지 환자 2명은 23일께 각각 첫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방역당국은 또 25일 오후부터 덕수고 3학년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작했으며, 오후 6시까지 163명의 검체 채취를 완료했다.

서울시는 25일 하루 동안 신규로 파악된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26명으로, 26일 0시 기준 누계가 5천178명이었다고 밝혔다.

서울시에 신규로 파악된 확진자 중 1명은 24일에, 나머지 25명은 25일에 각각 확진됐다.

서울의 신규 확진자 26명 중 주요 집단감염 사례로는 '성동구 덕수고 야구부'가 2명(서울 누계 3명), '동대문구 성경 모임'이 2명(〃 16명), '프로그래머 지인 모임'이 2명(〃 5명) 나왔다.

또 강남구 신도벤처타워(〃 16명), 강남구 소재 대우디오빌플러스(〃 22명), 도봉구 예마루데이케어센터(〃 17명), 관악구 사랑나무 어린이집(〃 7명), 강남구 디와이디벨로먼트(〃 6명), 관악구 삼모스포렉스(〃 21명)에서도 각 1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서울에서 해외접촉에 따른 감염자와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는 각각 1명이 추가돼 누계가 각각 411명, 222명으로 증가했다.

서울 지역에서 과거 집단발병이나 산발 사례를 묶은 '기타'와 아직 경로가 미확인 상태인 '경로 확인중'은 각각 신규가 6명으로, 누계는 각각 2천672명, 896명이었다.

최근 집단감염 사례 중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서울 누계 39명), 영등포구 LG트윈타워(〃 6명), 강남구 K보건산업(〃 37명), 종로구청 관련(〃 15명), 8·15 서울도심 집회(〃 126명) 등에서는 25일에 신규 환자가 확인되지 않았다.

9월 25일의 확진 비율(당일 확진자 수를 전일 검사 실적으로 나눠 백분율로 표시한 것)은 1.0%였다.

최근 2주간(9월 12∼25일) 서울의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약 39명이며, 이 기간의 평균 확진 비율은 1.6%였다.

서울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치료를 받던 환자가 이달 23일 숨진 사실이 파악돼 서울의 코로나19 사망자 누계는 53명으로 늘었다.

중구 거주자인 이 사망자는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집단감염 환자이며, 이달 20일에 확진됐다. 다만 이 환자가 이 교회 교인인지, 그로부터 파생감염된 사례인지는 즉각 알려지지 않았다.

서울의 누적 확진자 5천178명 중 사망자 53명과 아직 격리중인 환자 809명을 제외한 4천316명은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limhwas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