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3800 0962020092763073800 06 0602001 6.1.2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94636000 1601248046000 related

JTBC '런 온' 스태프 코로나19 확진...임시완, 신세경 등 검사 받고 격리 중[공식]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드라마 촬영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또 다시 비상이 걸렸다.

JTBC 드라마 ‘런 온’ 촬영장에서 한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런 온’의 주연배우 임시완과 신세경 등 배우들이 모두 검사를 받고 격리 중이다.

JTBC는 27일 “제작진 중 한 명이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아 즉각 촬영을 중단하고 확진자와 같은 장소에 있었던 임시완과 신세경, 이봉련 등 배우들과 스태프 전원이 격리 상태를 유지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검사 결과는 오는 28일 중 나올 예정이며, 촬영은 전면 중단돼 재개 시점은 아직 알 수 없다. 또한 추가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방송가 코로나19 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한편, 올 하반기 방송예정인 ‘런 온’은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와 외화번역가의 로맨스를 그리며 임시완과 신세경 외에도 최수영, 강태오 등이 출연한다.

whice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