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84780 1092020092863084780 03 0301001 6.1.20-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56486000 1601257331000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오늘까지 176만 명에 1조8천여억 지급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신청자 176만 명에게 오늘까지 1조 8천926억 원이 지급됩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늘(28일) 추석 전 신속 지급 대상자 241만 명의 73%에 해당하는 176만 명의 소상공인들에게 총 1조 8천926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금액은 전체 지급 계획 금액(2조 5천700억 원)의 73%에 해당합니다.

중기부는 지난 24일 신청한 72만 명에게는 7천765억 원을 25일 지급한 상태입니다.

지난 25~27일 3일간 신청자는 104만 명으로, 이들에게는 오늘 오전 안에 1조 1천161억 원이 지급될 예정입니다.

추석 전에 새희망자금을 받으려면 오늘 오후 5시까지 신청해야 했으나, 중기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협약은행이 전산망을 확충해 내일(29일) 오전 접수분까지는 당일 지급이 가능합니다.

추석 연휴 기간에도 온라인을 통한 신청·접수는 계속되며, 이 기간 신청분은 연휴 직후인 다음 달 5일 지급될 예정입니다.

이은청 중기부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추석 전 신속 지급을 위해 문자메시지를 발송한 대상 중 아직 신청하지 않은 사람이 65만 명, 금액으로는 6천800억 원이나 된다"고 말했습니다

이 과장은 "지난 24일~25일 문자메시지 수신 여부와 관계없이 새희망자금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신속 지급 대상 여부를 확인하고 신청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한편, 중기부는 집합금지업종 대상인 태권도장 등 수도권 일부 체육시설에 대한 지원과 관련해 "태권도, 유도, 복싱 등 체육도장업은 국세코드로 특정하기 어려워 불가피하게 지자체로부터 집합금지 목록을 제출받을 계획"이라며, "추석 연휴 이후 신청을 받아서 새희망자금 2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예빈 기자 (yeah@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