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85571 1052020092863085571 05 0506003 6.1.21-RELEASE 105 엠스플뉴스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57440000 1601257446000

'토트넘 날벼락' 손흥민, 커리어 첫 햄스트링 부상…장기 결장 가능성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손흥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전반전만 소화하고 교체된 손흥민(28)이 햄스트링 부상을 입은 것으로 드러났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는 9월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캐슬과의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홈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날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두 차례나 뉴캐슬 골대를 때리며 상대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그러나 전반 45분만 뛰고 교체되며 컵 대회 대비 체력 안배 혹은 부상 가능성이 제기됐다. 경기가 끝난 뒤 조세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의 교체 이유가 부상 때문이었다고 밝혔다.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은 햄스트링 부상을 입었다. 당분간 전력에서 이탈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기 결장 가능성도 열어놨다.

손흥민은 뉴캐슬전에 앞서 개막 후 4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했다. 5경기 405분, 주중 유로파리그 마케도니아 원정까지 감안하면 엄청난 체력적 부담이다. 손흥민이 햄스트링 부상을 입은 것은 프로 데뷔 11시즌 만에 처음이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BO 에이스' 류현진-김광현 그리고 윤석민 [스톡킹]
▶"예측할 수가 없는 투수예요" 류현진 현지코멘터리
▶김광현 "박경완에 이어 몰리나 만나 큰 행운" (영상)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