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4569 0182020092863104569 08 0801001 6.1.20-RELEASE 18 매일경제 48265173 false true false false 1601290904000 1601290925000

쏘카, 가맹택시 서비스 `타다 라이트` 본격 추진

글자크기
매일경제

타다 BI [사진제공=쏘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쏘카가 자회사 VCNC를 통해 가맹택시사업 면허를 획득하고, 본격 서비스 준비에 나선다.

VCNC는 국토교통부로부터 택시운송가맹사업 면허를 승인받았다고 28일 밝혔다. VCNC는 이르면 올해 안에 서울과 부산을 시작으로 가맹택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며, 서비스 지역을 점차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가맹택시는 중형택시를 기반으로 서비스되며, 서비스명은 '타다 라이트'다. 타다 앱 이용자들은 기존의 고급택시 기반의 '타다 프리미엄'과 함께 이용할 수 있게 된다.

VCNC는 가맹 택시사업체의 드라이버 모집을 지원할 예정이다. 타다 라이트 운행을 희망하는 드라이버들은 28일부터 주요 취업사이트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드라이버들은 소정의 심사와 교육을 거쳐 본인이 희망하는 가맹 택시사업체에 취업하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타다 홈페이지 상단의 '가맹택시 드라이버 지원'을 클릭하거나 안내 페이지(tadatada.com/driver/apply)에서 확인할 수 있다.

VCNC는 조만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GPS 기반 앱미터기 운행 임시허가 취득을 위한 규제샌드박스 심의를 신청할 예정이다. 앱미터기는 GPS 위치 정보를 기반으로 시간·거리 등을 계산해 택시 요금을 산정하고 부과할 수 있는 스마트폰 단말기 형태의 서비스다. 박재욱 VCNC 대표는 "이용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오대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