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9851 1052020092963109851 05 0506003 6.1.21-RELEASE 105 엠스플뉴스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37618000 1601337622000

살인 일정 겨냥한 무리뉴 "손흥민 부상? 올 시즌 첫 부상자에 불과"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조세 무리뉴-손흥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조세 무리뉴(57) 감독이 일정에 불만을 내비쳤다. 손흥민의 부상은 과도한 일정 탓이라는 입장이다.

런던 지역지 '풋볼 런던'은 9월 29일(한국시간) "무리뉴 감독은 기자회견을 통해 손흥민의 부상은 그저 올 시즌 첫 부상자일 뿐이라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더 많은 부상자가 나올 것임을 암시했다"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지난 27일 뉴캐슬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45분을 소화하고 교체됐다. 이른 교체에 체력 안배 차원이 아니냐는 시각이 있었으나 경기 후 햄스트링 부상을 입었음이 알려지며 토트넘에 비상이 떨어졌다.

손흥민은 개막 이후 네 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한 뒤 뉴캐슬전 45분까지 5경기 동안 405분을 뛰었다. 마케도니아 원정에도 따라가며 부상 우려를 샀고, 결국 우려가 현실로 다가왔다. 손흥민의 정확한 부상 상태는 정밀 검사 후 공개될 예정이다.

무리뉴 감독은 살인적인 일정에 불만을 드러내며 "내 입장에서는 어쩔 수 없다"며 30일 열리는 첼시와의 카라바오컵에 전력을 다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토트넘은 30일 첼시전 뒤 하루 휴식 후 홈에서 마카비 하이파와의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를 갖는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BO 에이스' 류현진-김광현 그리고 윤석민 [스톡킹]
▶'2005년 9월 25일' 김선우 쿠어스 완봉승 당시 모습 (영상)
▶"예측할 수가 없는 투수예요" 류현진 현지코멘터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