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29807 0032020093063129807 01 0101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59291753 false true false false 1601393562000 1601393569000

정총리 "인도적 지원·ODA 확대해 개도국 방역 지원"

글자크기

개발재원 국제회의서 화상 연설…"K방역 노하우 공유"

"파리협정 충실 이행…연내 온실가스 감축목표 제출"

연합뉴스

국무회의에서 발언하는 정세균 총리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29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세종-서울간 영상으로 연결해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0.9.29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9일 공적개발원조(ODA) 확대를 비롯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제 공조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제75차 유엔총회를 계기로 열린 '코로나19 시대의 개발재원을 위한 정상회의' 화상 연설에서 "인도적 지원과 방역 ODA를 확대해 개발도상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지원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주요 개발 재원인 ODA 규모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디지털과 그린 ODA를 통해 개도국의 '지속가능한 개발목표'(SDGs) 이행 가속화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은 코로나19 피해를 먼저 경험했던 국가로서 'K방역'의 성공 경험과 노하우를 국제 사회와 지속해서 공유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정 총리는 "한국 정부는 파리(기후변화)협정을 충실히 이행하겠다"며 "금년 말까지 '국가결정기여'(국가감축목표·NDC)를 갱신해 제출하겠다"고 전했다.

파리협정에 따르면 각국은 5년마다 유엔에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담은 NDC를 내야 하는데, 올해가 NDC를 제출해야 하는 해다.

아울러 정 총리는 "한국은 G20(주요 20개국)·파리클럽(채권국 협의체)의 채무상환유예조치(DSSI)에 참여 중"이라며 "해당 조치 연장을 긍정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