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29842 1092020093063129842 04 0401001 6.1.20-RELEASE 109 KBS 62441385 false true false false 1601394444000 1601394446000

스가 총리, 푸틴 대통령과 전화 회담서 북방영토 문제 거론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첫 전화 회담에서 북방 영토 문제를 해결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교도통신은 오늘(29일) 스가 총리가 푸틴 대통령과 첫번째 전화 회담을 갖고 "일-러 관계 전체를 발전시키고 싶다. 북방영토 문제를 다음 세대로 미루지 않고 종지부를 찍고 싶다"는 뜻을 표명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푸틴 대통령은 "양국 사이의 온갖 문제에 관해 대화하고 싶다"고 반응했다고 전했습니다.

두 정상은 머지않아 직접 회담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스가 총리는 회담을 마친 뒤 총리관저에서 기자들에게 이 같은 회담 내용을 직접 발표했습니다.

전임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러시아가 실효 지배 중인 쿠릴 4개 섬을 일괄 반환받는다는 원칙을 '2개 섬 먼저 반환'이나 '2개 섬 인도'로 전환하는 등 영토 문제를 타결하려 했으나 결실을 보지 못했습니다.

일본 정부 관계자는 이 밖에 양측이 회담에서 1956년 당시 소련과 일본이 서명한 공동선언을 기초로 평화조약 체결을 위한 교섭을 진행한다는 방침도 재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예원 기자 (air@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