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2529 0092020100163142529 02 0201001 6.1.20-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519376000 1601519400000

서울 신규확진 30명, 다나병원·가족·양천서 산발감염…사망 1명(종합)

글자크기

서울 지역 누적확진자 5323명으로 증가해

다나병원 3명 추가 감염돼 30명으로 늘어

사망자는 8·15 도심집회 관련 확진자 분류

뉴시스

[서울=뉴시스] 서울 도봉구 다나병원 코호트격리 모습. (사진=도봉구 제공) 2020.09.30.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서울 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명이 발생했다.

1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0시보다 30명이 증가해 5323명으로 나타났다. 사망자는 1명이 추가 발생해 57명으로 늘었다.

서울 지역 신규 확진자 규모는 하루만에 30명대로 떨어졌다. 지난달 26일 34명, 27일 19명, 28일 11명으로 감소 추세를 보이다가 29일 51명으로 늘었고 30일 30명으로 줄었다.

신규 확진자가 감소한 것은 전날 검사 건수가 줄어든 영향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당일 확진자 수를 그 전날 검사건수로 나눈 확진율(양성률)은 1.2%로 지난달 29일(1.7%)보다 낮아졌다. 평균은 1.3%다.

병원, 노인요양시설, 가족, 식당, 경찰서 등 곳곳에서 발생한 산발 감염으로 신규 확진자가 쏟아졌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30일 오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병원 전체가 코호트 격리(동일집단 격리)된 서울 도봉구 다나병원에서 재검사 대상자들을 태운 차량과 경찰 차량이 이동하고 있다. 2020.09.30. chocrystal@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30명의 감염경로는 도봉구 다나병원 3명, 관악구 가족 관련 3명, 도봉구 예마루데이케어센터 2명, 관악구 식당 관련 1명, 양천경찰서 1명이다.

감염경로 조사 중 8명, 타 시·도 확진자 접촉자 2명, 이전 집단감염과 산발적 확진 사례로 구성된 기타는 10명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관악구 6명, 광진구 4명, 동대문구 3명, 구로·금천·동작·송파구 각각 2명, 용산·광진·중랑·강북·서대문·마포·영등포·강남·강동구 각각 1명이다.

자치구별 누적 확진자수는 관악구가 389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송파구 340명 ▲성북구 333명 ▲노원구 301명 ▲강서구 284명 ▲강남구 268명 ▲은평구 250명 ▲동작구 236명 ▲도봉구 234명 등의 순이었다. 기타는 360명으로 집계됐다.

주요 발생원인별로는 ▲감염경로 조사 중 922명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641명 ▲해외접촉 관련 412명 ▲타 시·도 확진자 접촉자 227명 ▲8·15 서울도심집회 126명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39명 ▲강남구 K보건산업 37명 ▲도봉구 다나병원 33명 ▲도봉구 예마루데이케어센터 30명 ▲강남구 대우디오빌플러스 26명 ▲관악구 삼모스포렉 26명 ▲동대문구 성경모임 19명 ▲강남구 신도벤처타워 16명 ▲송파구 우리교회 12명 ▲강남구 디와이디벨로먼트 11명 ▲신도림 역사 관련 7명 ▲관악구 사랑나무어린이집 7명 ▲프로그래머 지인모임 5명 ▲관악구 가족 관련 4명 ▲양천경찰서 4명 ▲관악구 식당 관련 3명이다. 기타는 2716명으로 집계됐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추석을 하루 앞둔 30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과 해외출국예정자 등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서 기다리고 있다. 2020.09.30. chocrystal@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확진자 5323명 가운데 833명은 격리 중이다. 4433명은 퇴원했다. 사망자는 1명이 추가됐다. 사망자는 마포구 거주자다. 그는 지난달 13일 확진 판정을 받고 서울의료원에서 격리돼 치료를 받았다. 이후 같은달 29일 사망했다.

사망자는 8·15 도심집회 관련 확진자로 분류됐다.

전국적으로는 이날 0시 기준으로 2만388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날대비 77명이 늘어난 수치다. 이 가운데 415명은 사망했고 2만1666명은 퇴원했다. 1808명은 격리 상태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