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7072 0292020100263147072 06 0603001 6.1.19-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601585640000 1601585723000 related

'2020 트롯어워즈' 임영웅이 임영웅했다..6관왕+MC=퍼펙트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박소영 기자] 국내 최초 트로트 시상식 ‘2020 트롯어워즈’는 임영웅의, 임영웅에 의한, 임영웅을 위한 잔치였다.

1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TV조선 ‘2020 트롯어워즈’에서 임영웅은 김성주, 조보아와 함께 MC로 등장했다. 첫 시상식 진행을 맡은 그이지만 김성주와 양쪽에서 안정적으로 시상식을 이끌었다.

그야말로 리액션 요정이었다. 임영웅은 선배들과 동료들의 무대마다 넘치는 흥을 주체하지 못했고 특유의 익살스러운 표정과 댄스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수상자를 향한 아낌없는 박수와 축하는 당연했다.

특히 임영웅은 ‘미스터트롯’ 진 출신다운 압도적인 인기를 뽐냈다. 시상식 시작부터 송가인과 함께 남자 신인상을 따냈고 “제가 받을 거라곤 진짜 생각도 안 하고 있었다. 감사하다는 말 밖에 생각 안 난다. 응원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좋은 가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후 그는 국민 투표로 수상자를 가린 부문에서 트로피를 싹쓸이했다. K트롯테이너상, 10대가 뽑은 트롯 가수상, 글로벌 스타상, 인기상이 그것. 글로벌 스타상은 54.65%를 10대가 뽑은 트롯 가수상은 52.33%의 압도적인 국민 투표 지지율을 얻었다.

OSEN

인기상 지지율은 더 대단했다. 생방송 2부까지 집계된 전체 투표수는 2791만 6337표였는데 임영웅은 남자 인기상 득표 수 2740만 가운데 무려 1824만 표를 가져갔다. 송가인이 여자 총 투표 51만 표 중 16만 표를 얻은 것과 비교하면 압도적인 수치다.

임영웅은 6관왕에 오르자 선배들과 동료들 앞에서 멋쩍게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그는 충분히 상을 받을 만했고 남진, 하춘화, 설운도, 진성, 장윤정 등 선배들은 물론이고 영탁, 이찬원,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 나태주, 류지광, 김수찬 등 ‘미스터트롯’ 동료들도 아낌없이 축하 박수를 보냈다.

임영웅은 “정말 많은 분들께서 ‘미스터트롯’ 경연 때부터 사랑을 주셨다. 이 안 좋은 시기에 감사하게도 ‘미스터트롯’ 맨들이 국민 여러분께 위로와 감동을 드렸다. 저 역시 영광스럽다. 앞으로도 위로가 되는 노래를 많이 부르겠다. 사랑해 주신 팬들이 주신 인기상이니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거듭 인사했다.

이날 임영웅은 안정적인 진행 실력과 6관왕이라는 대기록, ‘아내에게 바치는 노래’ 무대까지 ‘2020 트롯어워즈’의 1회를 더욱 반짝반짝 빛냈다. 이래서 다들 임영웅, 임영웅 하는 이유다.

/comet568@osen.co.kr

[사진] 2020 트롯어워즈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