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7964 0032020100263147964 02 0201001 6.1.19-RELEASE 3 연합뉴스 62164950 false true false false 1601594952000 1601594959000

라이베리아서 입국한 30대 코로나19 확진…충북 누적 173명

글자크기
연합뉴스

해외유입 급증 (PG)
[김민아 제작] 일러스트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충북도는 라이베리아에서 입국한 단양군 거주 30대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다음 날인 1일 오전 단양군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의 동거가족과 접촉자는 없다.

A씨는 청주의료원에서 치료를 받는다.

A씨는 충북 173번째 코로나19 확진자다.

y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