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36328 0442020102063536328 06 0601001 6.2.0-RELEASE 44 SBS 연예뉴스 63184442 false true false false 1603162284000 1603180568000 related

"다시 사과하라"...정배우, 로건 아내 유산 소식에 비난 봇물

글자크기
SBS 연예뉴스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웹예능 '가짜사나이' 시즌2에 출연한 교관 로건(본명 김준영)의 아내가 유산 소식을 전한 가운데, 로건의 불법 퇴폐 업소 출입, 몸캠 피싱 피해 등 의혹을 제기했던 유튜버 정배우에게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

글로벌 보안 및 전술 컨설팅 회사 무사트 측은 20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로건 님 가족분들을 대신해 비보를 전한다"라며 "'가짜사나이' 로건 교관님의 아내분께서 최근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 유포 등으로 인해 극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리던 중 뱃속의 소중한 생명을 하늘로 보내게 됐다. 깊은 애도를 표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무사트는 원인을 제공한 모든 당사자를 엄중히 처벌받도록 할 것이며 무사트 및 관련자들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및 유언비어에 대해서도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유튜버 정배우는 '가짜사나이2' 정은주 교관의 전 여자친구의 주장을 그대로 방송에 내보내며 퇴폐업소 출연 의혹 등을 제기했다. 특히 로건에 대해서 정배우는 과거 그가 몸캠 피싱을 당한 적이 있다며 중요 신체부위만 가린 나체사진을 공개했다가 역풍을 맞았다.

급기야 아이를 임신 중이던 로건의 아내가 정신적 충격을 이기지 못하고 유산하자, 비난 여론은 정배우를 향하고 있다. 정배우를 향해 원색적인 비난이 주를 이루는 가운데 일부 누리꾼은 "지금이라도 다시 정식으로 사과하라."고 요구하기도 했다.

정배우는 지난 16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이런 이유로 시작한 게 아닌데 괴물이 되어가고 있다."며 사과하고 활동 중단을 선언한 바 있다.

ky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