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49169 0142020102063549169 08 0801001 6.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183387000 1603183407000

VCNC, 대리운전 중개 서비스 '타다 대리' 출시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타다 대리 출시에 앞서 '핸들모아'으로 대리운전 등록을 할 수 있다. VCN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빌리티(ICT 융합형 이동서비스) 기업 쏘카 자회사 VCNC가 대리운전 중개 사업에 나선다.

VCNC는 오는 28일 출시할 예정인 대리운전 서비스 '타다 대리' 관련, 대리운전 드라이버를 위한 애플리케이션(앱) '핸들모아'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타다 대리 드라이버는 만 26세 이상, 2종 보통 이상의 운전면허를 취득하고 운전 경력 1년 이상이면 등록할 수 있다.

핸들모아 운행 수수료는 건당 15%이며 별도 프로그램비와 유료 서비스는 없다. 또 타다 대리 이용자들로부터 평점 5점을 5번 받으면 '핸들레벨'이 상승한다. 이를 통해 대리운전 드라이버는 결제금액의 5%를 리워드로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실제 수수료는 10%로 내려가게 된다.

타다 대리는 투명한 요금, 수수료 정책, 경유지 설정, 드라이버와 이용자 간의 상호 평가 시스템 등이 담길 예정이다.

김기년 VCNC 최고운영책임자는 "편안하고 안전한 이동이라는 원칙을 지키며 드라이버에게는 더 많은 수익을, 고객에게는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