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53593 1022020102063553593 05 0506003 6.2.0-RELEASE 102 인터풋볼 48384651 false true false false 1603199054000 1603199061000

'1골 1도움' 손흥민, EPL 이주의 팀 선정...'평점 10점' 케인 포함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아쉬운 무승부였지만 손흥민의 활약은 인상적이었다. 1골 1도움을 올리며 리그 7호골로 도미닉 칼버트-르윈과 함께 EPL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섰고, 개인적으로는 EPL 통산 60호골을 달성했다. 이에 영국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에서 선정하는 이주의 팀에 선정됐다.

토트넘 훗스퍼는 19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 웨스트햄과 3-3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했다.

다 잡은 경기를 놓친 토트넘이지만 전반은 완벽했다. EPL 최고의 공격 듀오 손흥민과 케인이 경기 시작 47초 만에 선제골을 합작했다. 전반 1분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좌측면을 침투한 후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리그 7호골을 기록하며 칼버트-르윈과 다시 득점 공동 선두에 올랐다.

이번에는 손흥민이 도움을 주고, 케인이 마무리했다. 전반 8분 측면에서 연결된 공을 손흥민이 잡아 패스를 주고받으며 중앙으로 이동했고, 이후 케인을 향해 패스를 내줬다. 이 볼을 잡은 케인이 날카로운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토트넘이 한 골을 더 추가했고, 이번에도 손흥민의 발끝에서 득점이 시작됐다. 전반 16분 손흥민이 측면으로 패스를 내줬고, 레길론이 정교한 크로스를 올렸다. 이것을 케인이 깔끔한 헤더로 득점포를 가동했다.

3-0 리드에서 토트넘이 너무 빨리 샴페인을 터뜨렸다. 무리뉴 감독은 여유가 생기자 손흥민의 체력 안배를 위해 빼고 베일과 윙크스를 투입했다. 그러나 이 여유가 독이 됐다. 무리뉴 감독의 교체 카드로 인해 팀의 조직력에 균열이 왔고, 결국 웨스트햄에 3골을 연달아 내주며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했다.

아쉬운 무승부였지만 손흥민에게는 의미 있는 날이었다. 이날 득점으로 다시 EPL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섰고, 무엇보다 EPL 통산 60호골이라는 기록을 작성하기도 했다.

결국 손흥민이 영국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에서 선정하는 이주의 팀에 선정됐다. 이 매체는 평점을 기준으로 이주의 팀을 발표했고, 평점 8.31점을 받은 손흥민이 왼쪽 윙어로 선정됐다. 2골 1도움을 기록한 해리 케인이 평점 10점으로 마커스 래쉬포드와 함께 최전방을 구축했다.

중원은 손흥민, 아데몰라 루크만, 브루노 페르난데스, 하메스 로드리게스가 구축했고, 4백은 루카 디뉴, 해리 매과이어, 크리스 바샴, 아론 완-비사카가 배치됐다. 골문은 닉 포프가 지켰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