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58354 0032020102163558354 03 0304002 6.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238741000 1603240187000

10월 1∼20일 수출 5.8%↓…일평균 기준 5.9%↑(종합)

글자크기
연합뉴스

부산신항에 쌓인 컨테이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10월 들어 20일까지 수출금액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5.8% 감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충격에서 벗어나 수출이 두 달 연속 증가를 유지할지 주목된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통관 기준 잠정 수출액은 252억달러로 작년 동기 대비 5.8%(15.6억달러) 감소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12일로 작년보다 1.5일이 적었다. 조업일수 차이를 반영한 1일 평균 수출액은 5.9%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연합뉴스

[관세청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승용차(-7.6%), 무선통신기기(-1.7%), 석유제품(-42.1%) 등의 수출 품목이 부진했다.

반도체(12.1%), 정밀기기(1.9%), 컴퓨터 주변기기(10.5%)는 수출이 늘었다.

수출 상대국별로는 중국(-4.6%), 미국(-2.3%), 일본(-17.0%) 등은 감소했지만 베트남(0.7%), 유럽연합(EU·13.8%), 캐나다(38.8%) 등은 증가했다.

앞서 지난달 수출은 조업일수 증가 덕에 '마이너스 행진'을 7개월 만에 멈췄다. 이달 1∼20일 수입은 247억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8% 감소했다.

이에 따라 20일까지 무역수지는 4.6억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원유(-32.7%), 가스(-17.4%), 승용차(-11.0%) 등의 수입이 감소했고, 반도체(28.5%), 기계류(15.9%), 정밀기기(9.8%) 등은 늘었다.

수입 상대국별로는 중동(-37.6%), 베트남(-6.4%), 호주(-6.2%) 등은 감소했고, 중국(3.7%), EU(17.3%), 미국(2.5%), 일본(6.3%) 등은 증가했다.

연합뉴스


tr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