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00650 0032020102263600650 04 0401001 6.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43264000 1603343270000

日연구팀, 유도만능줄기 세포 이용 암 치료 첫 임상시험

글자크기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에서 유도만능줄기(iPS) 세포를 이용해 암을 치료하는 첫 임상시험이 시작됐다.

22일 NHK에 따르면 국립 이화학연구소와 지바(千葉)대 연구팀은 iPS 세포로 만든 면역 세포를 암 환자에게 이식해 안전성 등을 검증하는 임상시험에 돌입했다.

이번 시험을 통해 iPS 세포에서 만들어 낸 NKT로 불리는 면역세포를 암 환자에 이식해 암세포를 공격하는 치료법의 효능을 검증한다.

연구팀은 지난 14일 지바대 의학부 부속병원에 입원 중인 두경부(頭頸部) 암 환자 1명에게 건강한 사람의 몸에서 채취한 iPS 세포로 만든 NKT 세포를 이식했다.

연합뉴스

유도만능줄기세포에서 유래한 인간의 성상교세포[뉴욕 줄기세포 재단 연구소 제공 /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앞으로 2차례 더 이식을 받을 예정인 환자는 지금까지 아무런 이상을 보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NKT 세포는 사람 체내에 존재하는 면역세포이지만 그 수가 적다고 한다.

이 때문에 연구팀은 iPS 세포로 NKT 세포를 대량으로 만들어 암 치료에 활용하는 치료법을 시험하고 있다.

NHK는 iPS 세포를 이용한 암 치료의 임상시험이 진행되는 것은 일본에서 처음이라며 연구팀은 총 3차례에 걸쳐 수천만개의 NKT 세포를 이식한 뒤 2년에 걸쳐 안전성과 효과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parks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