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02675 0962020102263602675 06 0602001 6.2.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45636000 1603345640000 popular

'펜트하우스' 김소연 "'이브의 모든 것' 이후 20년만의 악녀 연기 설렌다"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이선율기자]배우 김소연이 다시 한번 악녀 연기에 도전한다.

김소연은 22일 진행된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악녀 역할을 맡게 된 이유를 밝혔다.

김소연은 “욕망의 프리마돈나 천서진 역을 맡았다”면서 “천서진이란 인물은 화려하고 당당함도 있지만 바닥을 치는 모습도 있다. 표현의 다양성을 주고자 대사톤이나 얼굴 표정, 근육 움직임을 다양하게 마음껏 사용할 수 있도록 신경을 많이 썼다”고 말했다.

“역할과 잘 맞냐”는 질문에 김소연은 “찰떡이다”고 화답했다. 그는 “‘이브의 모든것’이후 20년만에 악역을 맡게 됐다”면서 “아직까지도 허영미를 기억해주시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긴장되고 설레고 부담도 된다. 이번 목표는 허영미를 기억해주시는 분들이 계신 만큼 ‘악녀’ 하면 천서진으로 기억해주셨으면 싶다”고 말했다.
melody@sportsseoul.com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