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56117 0562020102563656117 02 0201001 6.2.0-RELEASE 56 세계일보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03602179000 1603602268000

우리은행 부행장 등 5명 코로나19 확진…회장과 행장은 음성

글자크기

우리은행 “본점과 우리금융디지털타워 방역 완료” / “접촉 있었던 임직원 휴가 내고 검사받도록 유도”

세계일보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행장 등 우리은행 임원 5명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 우리은행은 부행장 1명과 부행장보 1명, 상무 3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 중 1명은 지난 23일 확진을 받은 환자의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고 2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이 임원과 외부 행사 등에서 접촉한 임직원들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권광석 우리은행장도 검사를 받았으나 ‘음성’으로 확인됐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금요일 이후 우리은행 본점, 우리금융디지털타워 등에 대한 방역 조치를 마쳤고 26일부터 정상 운영할 예정”이라며 “확진 임원들과 접촉이 있었던 임직원들의 경우 휴가를 내고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유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