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2549 0142020102663692549 04 0401001 6.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14749000 1603714751000

EU 27개국, WTO 총장에 나이지리아 후보 지지 접근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최종 3차 라운드에 진출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왼쪽)과 나이지리아 후보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오른쪽).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유럽연합(EU) 회원국들이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결선 선거에서 한국 후보가 아닌 나이지리아 후보를 지지할 것으로 보인다는 보도가 나왔다.

외신에 따르면 25일(현지시간) 사안에 정통한 익명의 소식통은 EU가 한국의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과 나이지리아의 응고지 오콘조-이웰라 후보 가운데 오콘조-이웰라 후보를 지지하는 방안을 추진했다고 전했다.

통상 EU 회원국 27개국은 한 후보에게 몰표를 준다.

특히 한 소식통은 올해 하반기 EU 순회 의장국인 독일이 이 같은 방안을 지지하고 있다며 27개 회원국 중 이에 반대하고 있는 5개 회원국을 설득하기 위한 내부 논의가 주말 동안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EU가 26일 오콘조-이웰라 후보 지지를 위한 승인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는 아프리카와의 관계를 강화하려는 EU의 움직임과 오콘조-이웰라 후보가 세계은행 등에서 폭넓은 경험을 한 데 따른 것이라고 외신은 보도했다.

WTO는 지난 19일부터 164개 회원국을 상대로 유 본부장과 오콘조-이웰라 후보에 대한 최종 선호도 조사를 하고 있다. 조사는 오는 27일까지 예정돼 있다.

imne@fnnews.com 홍예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