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24439 0682020102863724439 01 0101001 6.2.0-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3821600000 1603821672000

與, 30일 원포인트 본회의 열어 정정순 체포동의안 처리 추진

글자크기
더불어민주당이 30일 ‘원 포인트 본회의’를 열고 4·15총선 회계부정 혐의를 받고 있는 민주당 정정순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 처리를 추진한다.

민주당 원내 관계자는 27일 “정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28일 국회 본회의에 보고될 예정”이라며 “정 의원이 검찰에 자진 출석하지 않으면 30일 본회의를 열어 체포안을 처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회법에 따르면 체포동의안은 본회의 보고 24시간 이후 72시간 이내에 표결이 이뤄져야 한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열린 비대면 의원총회에서 신상발언을 통해 검찰의 소환 통보와 체포동의안 제출의 부당성을 강조하며 검찰의 소환 통보에 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이어 낸 입장문에서 “검찰이 확정되지도 않은 사실을 실시간으로 언론에 흘려 방어권을 무력화했다”고 주장했다.

김지현 기자 jhk85@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