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36345 0292020102863736345 05 0506003 6.2.0-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852440000 1603852587000

일본언론도 부러워하는 SON, “손흥민-케인 듀오 역사적 기록 도전”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손흥민(28, 토트넘)의 대활약을 일본도 주목하고 있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번리 터프무어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번리와 경기서 후반 31분 케인의 헤더 패스를 헤딩 결승골로 마무리하며 1-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날 리그 8호 골로 EPL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손흥민의 '환상의 파트너' 케인은 올 시즌 리그 6경기에 출전해 5골 8도움을 기록 중이다. 손흥민과 케인은 올 시즌 리그서만 9골을 합작했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과 케인은 최고의 선수들이지만 가까운 친구사이다. 질투도 없다”며 흐뭇한 표정을 지었다.

일본언론에서도 연일 손흥민의 활약을 크게 보도하고 있다. ‘재팬 타임즈’는 “손흥민과 케인 콤비보다 더 많은 골을 합작한 선수는 프랭크 램파드와 디디에 드록바 밖에 없다. 두 선수는 첼시에서 36골을 합작했다. 손흥민-케인 콤비가 역사적인 대기록에 도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 jasonseo34@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