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56610 0182020102863756610 04 0406001 6.2.0-RELEASE 18 매일경제 63351457 false false false false 1603893839000 1604498891000

WTO 사무총장 선호도…유명희, 아쉽게 `열세`

글자크기
세계무역기구(WTO) 차기 사무총장 선호도 조사에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의 경쟁 상대였던 나이지리아의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후보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콘조이웨알라 후보가 유 본부장보다 유리한 고지를 점한 것이다.

로이터통신은 28일(현지시간) WTO가 오콘조이웨알라 후보에게 WTO를 이끌 것을 제안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차기 사무총장 최종 선출까지는 WTO 164개 회원국이 컨센서스(의견 일치)를 도출해야 하는 과정을 거쳐야 한다. WTO는 이 작업을 늦어도 11월 초순까지는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정부와 청와대는 선호도 조사 결과와 무관하게 막판까지 최선을 다해 반전을 도모하겠다는 입장이다.

[손일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