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8651 0242020103063788651 06 0602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07556000 1604007566000 related

티아라 소연, '미쓰백' 하차 "어렵게 지내는 동생들 기회 뺏고 싶지 않아"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티아라 출신 소연이 ‘미쓰백’ 하차를 알리며 “동생들의 기회를 뺏고 싶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미쓰백’(사진=MB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9일 방송된 MBN ‘미쓰백’에서는 티아라 출신 소연이 하차했다.

소연은 “제작진 분들이랑 회사랑 오랜 상의를 하고 아름다운 이별을 하기로 결정을 했다”고 전했다.

하차를 결정한 이유에 대해서는 “처음 녹화를 시작하는 날 함께하게 될 멤버들을 봤는데 다들 오랜만에 얼굴을 봐서 반가웠고 즐거웠다. 그렇게 녹화를 시작하게 됐는데 물론 저도 활동하면서 많은 아픔도 있고 상처도 있지만 제가 상상도 못했던 아픔, 상처를 가지고 어렵게 지내고 있는 동생들이라는 것을 알게 됐고 그런 동생들과 경쟁을 하고 경연을 해서 인생곡을 뺏고 싶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미쓰백’에서 저는 먼저 인사를 드리지만, 인생곡을 찾게 될 나머지의 7명 친구들을 응원해주시고 끝까지 박수쳐달라”고 당부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