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95512 0532020103063795512 08 0801001 6.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23220000 1604023370000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서 4.5조 수주…창사 이후 최대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양승진 기자

노컷뉴스

멕시코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현장 사진.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엔지니어링이 4조 5천억 원에 달하는 초대형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30일 멕시코 국영 석유회사인 페멕스의 자회사 PTI-ID로부터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패키지 2, 3단계 설계·조달·시공(EPC) 수주통보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수주금액은 4조 1천억 원으로, 지난해부터 수행 중인 기본설계(FEED)와 초기업무 금액까지 합하면 약 4조 5천억 원에 이른다. 회사 창사 이래 최대 수주금액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단일 프로젝트로는 삼성엔지니어링 창사 이래 최대 수주금액"이라고 설명했다.

멕시코 동부 타바스코주(州) 도스 보카스(Dos Bocas) 지역에서 진행되는 이 프로젝트는 하루 34만 배럴의 원유생산설비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디젤 수첨 탈황설비 등 4개 유닛과 중질유 촉매분해공정 설비 EPC를 맡는다.

이번 수주로 삼성엔지니어링의 수주 잔고는 약 16조 원으로 늘었다. 이는 지난해 매출(6조 4천억 원) 기준 약 2년 4개월 치의 일감에 해당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