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07773 0562020103063807773 05 0507001 6.2.0-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48651000 1604048658000

선동열, SK 감독 면접 봤다

글자크기
세계일보

선동열 전 야구 대표팀 감독이 22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야구는 선동열’ 출판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선동열 전 KIA 타이거즈 감독이 SK 와이번스 감독 후보로 떠올랐다.

엠스플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SK 와이번스에 정통한 관계자는 “선동열 전 대표팀 감독이 최근 SK 고위층과 만났다”며 “사실상의 감독 면접 자리였다”고 밝혔다.

한 구단 관계자는 “한국 야구사에 커다란 이정표를 남긴 인물인 만큼 야구계에선 선 감독에게 다시 한 번 현장 감독으로 명예회복 기회를 줘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며 “선 감독이 야인으로 있으면서 변화하는 한국 프로야구를 따라가고자 많은 연구를 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SK를 잘 아는 관계자는 “올 시즌 리그 9위로 추락한 SK의 재도약을 위해서는 풍부한 경험과 지도력을 갖춘 사령탑이 필요하다”며 “염경엽 감독이 건강 문제로 당분간 현장을 떠나 있겠다는 뜻을 전하면서 후임 감독 선임 절차가 진행 중이다. 조만간 SK 고위층이 최종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선동열 전 감독은 한국프로야구를 대표하는 명선수였으며 과거 삼성 라이온즈 감독으로 두 차례 한국시리즈 우승과 한 차례 준우승을 거두는 등 지도자로서도 큰 성과를 낸 바 있다.

신정인 온라인 뉴스 기자 jishin304@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