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08390 0242020103063808390 02 0201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04051495000 1604051506000

서울 코로나 확진자, 오늘 오후 6시까지 45명…누적 6000명 넘어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영훈 기자]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 모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미영 기자] 서울시는 30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추가로 파악된 서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45명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서울의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6004명이 됐다.

주요 집단감염 사례별 추가 확진자는 △강남구 헬스장 관련 6명(서울 누계 10명) △강남구 럭키사우나 관련 5명(〃 31명) △은평구 방문교사 관련 1명(〃 7명) △강남구 CJ텔레닉스(잠언의료기 파생) 관련 1명(〃 20명)이다. 이밖에 신규 확진자는 해외 유입 1명(〃 455명), 산발 사례나 과거 집단감염 관련 등 ‘기타’ 16명(〃 3990명), 감염경로가 불분명해 조사 중인 사례 15명(〃 1034명)으로 나타났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