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0116 0032020103063810116 02 0201001 6.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59488000 1604059501000

연세대 전 부총장 딸 부정입학 의혹 관련 교수 연구실 압수수색

글자크기
연합뉴스

이경태 전 연세대학교 부총장
[현대자동차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2016년 당시 연세대 교수들이 부총장의 딸을 대학원에 부정입학 시켰다는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최근 관련 교수들의 연구실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확인됐다.

30일 대학가 등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은 A씨의 대학원 부정 입학 의혹과 관련된 교수들의 연구실에 수사 관계자들을 보내 입시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아버지는 2016년 당시 연세대 국제캠퍼스 부총장이던 이경태 경영학과 교수다.

교육부는 지난 7월 이 대학의 평가위원 교수 6명이 2016년 A씨를 경영학과 일반대학원에 합격시키고자 주임교수와 짜고 지원자들의 구술시험 점수를 조작했다는 종합감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부정 입학 관련자들을 업무방해 혐의로 검찰에 수사 의뢰했다.

A씨는 당시 대학성적과 영어성적 등 정량평가가 이뤄진 서류 심사에서 지원자 16명 중 9위에 머물렀지만 이후 정성평가 방식의 구술시험에서 100점 만점을 받아 최종 합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압수물 분석을 마치는 대로 평가위원으로 참여했던 교수들과 이 교수 등을 불러 조사할 전망이다.

chi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