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6342 0532020103163816342 06 0601001 6.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125594000 1604125717000 related

결혼 앞둔 양준혁, 前여친에 유사강간 혐의 피소

글자크기

양준혁 "정면돌파, 무고한 행위에 끝까지 책임 물을 것"

CBS노컷뉴스 문수경 기자

노컷뉴스

(사진=JT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는 12월 결혼을 앞둔 양준혁 MBC 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이 자신에 대한 폭로글을 올린 전 여자친구에게 유사강간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양준혁은 31일 인스타그램에 이 같은 내용을 직접 밝혔다. 그는 "지난번 어느 한 사람의 불미스러운 행동으로 인해 한바탕 큰 소동이 있었고, 그 일은 현재 형사소송으로 진행돼 법원에 계류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재판이 진행되는 동안 그 분은 저를 괴롭힌 그 일에 대하여 현재까지 사과 한 마디 없고 반성하지 않으며 아무런 잘못이 없다고 주장한다"며 "그 분의 파렴치한 행동 때문에 피해를 입었던 저는 그저 재판 결과를 지켜볼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 분이 과거 저와 잠시나마 연인으로 지내던 시기에 있었던, 연인이라면 가질 수 있는 지극히 개인적이고 내밀한 일에 대해 다시 범죄의 틀을 덧씌워 저를 고소했다는 소식을 수사기관으로부터 통보받았다"고 말했다.

양준혁은 "늘 그래왔듯 저는 피하지 않고 정면 돌파할 것이고, 저를 무고한 행위에 대해 끝까지 책임을 묻겠다"며 "잘못된 행동에는 그에 상응하는 결과가 따른다는 것을, 반면교사의 사례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앞서 전 여자친구 A씨는 지난 9월 SNS에 양준혁에 대한 폭로글을 올렸고, 양준혁은 A씨를 명예훼손 및 협박 혐의로 고소했다. 해당 사건은 기소 의견으로 송치돼 재판 중이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