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6764 0582020103163816764 06 0601001 6.2.0-RELEASE 58 스포츠월드 47407626 false true false false 1604128164000 1604128178000 related

방탄소년단, 美 ‘2020 AMA’서 신곡 첫 무대 꾸민다(공식)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의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2020 American Music Awards)'에서 새 앨범 'BE(Deluxe Edition)' 타이틀곡을 최초 공개한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11월 22일(이하 현지시간) 개최되는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새 앨범 타이틀곡의 퍼포먼스를 전 세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도 시상식과 방송국 연말 무대에서 신곡 퍼포먼스를 만날 수 있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도 30일 공식 SNS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새 앨범의 타이틀곡 무대를 처음 선보이고, 히트곡 'Dynamite' 공연도 펼칠 예정"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앨범 제작 과정에 적극 참여해 완성한 'BE (Deluxe Edition)'를 오는 11월 20일 전 세계에 동시 발매한다. 일곱 멤버는 자신들의 생각과 감정을 솔직하게 담은 음악은 물론이고, 콘셉트와 구성, 디자인, 뮤직비디오에 이르기까지 앨범 제작 전반에 동참하며 방탄소년단의 색깔을 녹였다.

앞서 전해진 방탄소년단의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2개 부문 노미네이트 소식에 이어, 신곡 무대의 최초 공개까지 알려지면서 팬들의 뜨거운 관심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팝/록(Pop/Rock)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Favorite Duo/Group)'과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를 처음 수상한 방탄소년단은 '2019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는 이 부문의 트로피를 안아 한국 가수로는 처음 '2년 연속 수상'이라는 새 역사를 썼을 뿐 아니라, '팝/록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과 '투어 오브 더 이어(Tour of the Year)'까지 후보에 오른 3개 부문을 석권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 Dick Clark Productions 제공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