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9493 0962020103163819493 05 0508003 6.2.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149988000 1604149991000

'연경·재영 54득점 합작' 흥국생명, 도로공사 3-2 꺾고 선두 점프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흥국생명 김연경과 이재영.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이 도로공사는 풀세트 접전 끝에 누르고 무패 가도를 달렸다.

흥국생명은 31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19-25 16-25 25-20 26-24 15-13) 역전승했다. 개막 이후 3승 무패(승점 8)를 기록한 흥국생명은 선두로 올라섰다. 도로공사는 1승2패(승점 4) 4위에 매겨졌다.

흥국생명은 1~2세트를 도로공사에 손 쉽게 내주며 패배 위기에 몰렸다. 박미희 흥국생명은 감독은 3세트에 세터 이다영 대신 김다솔을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이는 적중했다. 김다솔은 팀 공격을 안정적으로 이끌었고 김연경과 이재영이 각각 9득점, 6득점을 해내면서 세트를 다냈다. 이어 4세트도 듀스 접전 끝에 이기면서 풀세트로 승부를 끌고갔다. 오름세를 탄 흥국생명은 5세트 이재영이 14-13에서 승부를 결정짓는 오픈 공격을 비롯해 홀로 8득점을 몰아치면서 역전승을 진두진휘했다.

이날 이재영은 팀 내 최다인 28득점을 몰아쳤다. 김연경도 26득점으로 뒷받침했다. 도로공사는 켈시가 양 팀 최다인 39득점을 해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한편,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 완화 방침에 따라 경기장 전체 수용 규모 30% 이내 관중 입장이 가능한 가운데 계양체육관은 525석이 매진됐다.

kyi048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